홈페이지-게시.gif   ‘전기화학소재 글로벌 창의인재양성 사업팀 (고장면, 이용민, 유명현 교수팀)

□ 한밭대학교(총장 송하영)는 화학생명공학과 연구팀이 23일(수) ‘BK21 플러스(Brain Korea 21 Program for Leading Universities & Students) 사업’ 재선정 평가에서 ‘미래기반 창의인재양성(공학분야)’ 예비선정 사업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.

□ 2013년부터 2019년까지 7년간 진행되는 BK21 플러스 사업은 매년 과학기술분야 1만 5700명, 인문사회분야 2800명 등 약 1만 8500명을 지원하여 창조경제를 실현할 석박사급 핵심 창의인재를 양성하는 교육부의 대표 사업으로써, 이번 재선정 평가는 사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존 사업단(팀) 중, 하위 50%에 속하는 사업단(팀)과 신규 진입을 희망하는 사업단(팀)을 대상으로 진행됐다.

□ 한밭대 화학생명공학과 ‘전기화학소재 글로벌 창의인재양성 사업팀(고장면, 이용민, 유명현 교수팀)’은 세계적연구중심대학육성사업, 지역인력양성사업 및 산학일체 연구로 축적한 우수한 연구실적을 바탕으로 재선정 평가에서 기존 사업팀과의 치열한 경쟁에서 과학기술분야 사업팀으로 신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. 

□ 한밭대는 이번 발표는 예비결과이며 최종선정 되면 향후 5년(’16년 ~ ’20년)간 약 8억원의 국고 지원금을 받아, 매년 석·박사 학생 14명(석사 11명, 박사 3명)의 인건비와 다양한 해외 학술대회 참여를 지원할 예정이다.

□ 아울러, ‘전기화학소재 글로벌 창의인재양성 사업팀’에 참여 의사를 타진한 호주(University of Wollongong), 독일(University of Muenster, Helmholtz Institute Ulm in Germany) 및 일본 (University of Iwate)에 소재한 해외유수 대학 및 연구기관과 밀접한 인적 교류가 가능해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□ 송하영 총장은 “한밭대 화학생명공학과는 지난 수년간 ‘산학일체 교육의 세계 일류대학’을 목표로 산업단지캠퍼스(대덕테크노벨리 소재) 조성사업 등 다양한 산학 협력 사업을 추진하며 실무에 강한 자율형 석박사급 인재를 양성해 온 노력의 결과”라고 말했다. 

□ 또한, 안병욱 대학원장은 “비록 2012년 일반대로 전환하여 짧은 대학원 역사를 가진 한밭대이지만, 이번 BK21 플러스 사업을 통해 한밭대의 연구 수준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 된다”고 높은 기대감을 표했다.

 

Copyrights © 2014 Energy United Laboratory. All rights reserved.

Hanbat National University, Deokmyeong, Yuseong, Deojeon, 305-179, Republic of Korea | Bldg, N6, Room 109

TEL. +82-42-828-1538 | FAX. +82-42-828-1692 | E-Mail Youngmin.lee@hanbat.ac.kr